Thursday, April 30, 2015

오랫만에 트랙에서 1인 달리기!





Old Bridge Township 종합 운동장에서!

04/30/15, 목요일, 날씨: 잔득 구름이 끼었음.
온도: 45 F(7.2 C), 거리: 7 M(11.2 Km)

오늘은 정말 오랫만에 트랙을 찾았다.
집에서 1 마일 떨어진 곳에 Old Bridge Township
Municipal Complex가 있다.옆에는 Carl Sandburg
Middle School있어 학생들이 많이 이용하고 일반
주민도 건강운동을 하기 위해 찾는 곳이다.
지금까지 장거리 위주의 훈련에서 탈피하고 좀더
빨리 달려볼 욕심으로 일주일에 한두번은 트랙에서
스피드 연습을 할 생각이다.
오늘은 1마일 가면서 몸 풀고 400 m 트랙 8바퀴
2셋트와 4바퀴1세트 20 바퀴 5 마일을 달리고
1 마일 집으로 오면서 정리 달리기를 했다.
2016년 120회 보스톤 마라톤 대회 70대를 겨냥한다.

1 M x 왕복 = 2 M
400 m Track x 20 Loops = 5 M    계: 7 M(11.2 Km)

Wednesday, April 29, 2015

외손녀 Erin 과 공원에서 산책을!




Cheesequake State Park에서!

04/29/15, 수요일, 날씨: 맑음,온도: 79 F(26 C)

오후 한낮에 아내와 외손녀와 함께 공원을 찾아
산책을 했다. 너무도 좋은 날씨에 파릇 파릇 돋아
나는 나뭇잎이 그나마 햇빛을 막아 주며 산들 바람
까지 불어 주지만 따사로운 햇살은 이마에 땀이
송골 맺히게 한다.
한가로이 Trail Road에서 유모차에 외손녀를 태우고
아내와 함께 산책을 하며 세월이 많이 흐름을 실감
했다. 끊임없이 이어지는 삶의 여로에서 넘어지고
자빠져도  일어나 걸어온 인생! 지금은 행복하다

주차장~Gordon Field Group Ground ~Museum Rd
1 M= 왕복 = 2 M(3.2 Km)

어제에 이어오늘은 언덕있는 공원 돌기!







Cheesequake State Park에서
04/29/15, 수요일, 날씨: 전형적 맑은 봄!
온도: 49 F(9.4 C), 거리:14 M (22.5 Km)

완전히 전형적 봄 날씨다.
구름 한점없고 바람도 쌀랑 거리며 봄향기를
물씬 풍겨 기분 좋게하는 바람이다.
오늘  같은 날  달리지 않으면 후회한다.
가자! 공원으로! 웃으며 반겨주는 동반자의
천연 자연 생물체들! 전 구간을 돌며 인사를 하고
앞으로 여름철 햇볕을 가려줄 나무잎이 뽀족히
내밀어 나도 손을 흔들어 반가히 답례를 했다.
전혀 살아 날 것 같지 않던 고목 나무들이 따스한
봄 향기를 맡으며 생기를 되찾는 모습을 보며
생명의 신기함에 형언할 길이 없다.
내 몸도 보면 병도나고, 부상도 당하지만 내 몸
안에서 치유되고 보완된다.

공원 = 8.5 M 전구간 한 바퀴.
공원 = 5.5 M 구간 한  바퀴    계: 14 M(22.5 Km)

Tuesday, April 28, 2015

집부터 공원까지와 공원 주로 섭렵 완주!


 집~공원(5.5 M=왕복 11 M)
 공원 한 바퀴(전체 8.5 M)
 집에 도착



집~Cheesequake Park 섭렵~집.

04/28/14, 화요일, 날씨: 구름 한점없이 청명함.
온도: 49 F(9.4 C), 거리19.5 M(31.4 Km)

보스톤 대회후 피곤을 느끼고 달리기 싫어 어제는
휴식을 취하고 48시간이 지난 오늘 아침 장거리를
계획하고는 집에서 출발 도로를 따라 공원까지
달려서 가고 공원의 주로를 모두 섭렵했다.
이제 남은 것은 Trail Road(산책로)가 남았다.
휴식은  필요한 듯 오늘은 몸이 아주 좋다.
금상첨화로 날씨까지 적정 온도에 청명했다.
삶에서 시간이 빨리 흘렸다고 느끼는 것은 그만큼
바쁘고 부지런히 살았다는 증거다.
그러므로 그 보다 참 삶을 산 것은 없는 듯하다.
이제 4월도 내일 모래면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다.

집~516~687~34~689~Gordon Rd~ 공원 전체 한바퀴
~Gordon Rd~689~34~687~516~ 집= 19.5 M(31.4 Km)

Sunday, April 26, 2015

아내와 함께 5 마일 달리기!





Cheesequake State Park 에서!

04/26/14, 일요일, 날씨: 맑고 높은 구름,
온도: 45 F, 거리: 5 M (8 Km)

어제에 이어 오늘도 높은 구름에 적당한 온도!
달리기에 너무 좋은 날씨다.
그러나 아내는 어제 힘들었는지? 힘들어 한다.
5마일(8키로) 달리고 집으로 오며 내일은 장거리
를 계획해 본다. 나는 왜? 한 없이 달리고 싶을까?
지나온 과거도 현재도 앞을 살 미래도 모두 꿈 같다.
현재 내 앞에 펼쳐져 있는 모든 사물도 그 존재가
무엇을 의미하는가? 당장 아니 언제가는 그 존재를
가치를 못 느끼게 될 것이다. 그 때 까지 나는 나를
생각 하는 시간을 가지며 달리고 싶다.

공원 = 1 Loop = 5 M


Saturday, April 25, 2015

아내와 함께 10 마일 달리기!






Manasquan Reservoir County Park!

04/25/15, 토요일, 날씨: 구름 한점없이 맑음.
온도: 36 F(2,2 C), 거리: 10 M(16 Km)

아내는 건강을 지키고, 마라톤도 하여 보스톤을 향한
훈련이 이제 본격적으로 시작 되었다.
오늘은  Manasquan Reservoir County Park 공원으로 갔다.
흙길로 된 Trail Road! 호수를 한 바퀴 돌면 5마일!
구름한점 없는 청명한 날씨에 온도가 좀 쌀쌀 했지만
달리기에는 최적! 아내가 10 마일을 1시간46분에 주파!
가능성을 보여 주었다.
아내를 달리게 하는 것은 아내의 건강을 지켜 주기 위함
이지만 결국에는 나를 위함이다.
봉사도 타인을 위함이 아니라 결국은 자기 자신을 위함이
될 것이다 세상 만사가 메아리 처럼 돌아 오기 때문이다.

5 M x 2 Loops = 10 M (16 Km)

Friday, April 24, 2015

아내와 함께 몸만 풀었다!

Cheesequake State Park 에서!

04/24/15, 금요일, 날씨: 흐리고 바람
온도:38 F(3.3 C), 거리: 2 M( 3.2 Km)

 나는 몸을 풀고, 아내는 달리기를 시작 9월에
마라톤 대회에 출전 보스톤 퀄리 파이를 목표로
훈련을 시작 하려고 공원으로 갔다. 그러나
벚꽃이 만발한 봄은 왔으나 아직도 시새움의
매서운 강풍이 불어 온몸을 움추리게 하였다.
추위에 약한 아내는 견디지 못하고 그만 달리기
를 강력하게 원해  내일을 약속하고 돌아 왔다.
모두 내 기준에 맞추어 생각 하지 말자!
나름의 역량이 있고, 생각이 각자의 얼굴 만큼
다르다는 것을 인정하자! 상대의 의중을 미리
나름대로 판단 하지 말자! 오해의 소지가 있다.

공원 내=2 M(3.2 Km)
 

Thursday, April 23, 2015

다시 시작하는 1인 달리기!



Cheesrquake State Park에서!

04/23/15, 목요일, 날씨: 구름과 바람
온도: 42 F(5.6 C), 거리: 10.6 M(17 Km)

계속되는 달리기! 오늘은 몸을 풀려고 공원으로
나왔다. 오랫만에 찾아오는 느낌으로 공원은
나를 반겨주려는 듯 안상한 가지에 뽀족히 파듯
얼굴을 내미는 모습이 예쁘기만 했다.
짖궂은 바람은 새싹에 시련을 주려는 듯 쌩~하게
불어 주춤! 고개 숙여자취를 감추려 했다.
그러나 봄은 오고 그리고 자리잡아 가고 있다.
활짝 핀 벚 꽃이 말해 준다.
이제 부터 다시 시작하는 자세로 달리기를 해 보자!

5,3 M x 2 Loops = 106 M(17 Km) 

제119회 보스톤 마라톤 출전한 한국 선수단과 함께한 시간!









제119회 보스톤 마라톤 대회에 출전하신 한국
선수단 8명이  대회를 마치고 뉴욕, 뉴저지를
방문 , 21일 화요일 저녁 초청 만찬를 베풀어
환영 하였고, 22 일 아침 7시에는 훈련 장소
허드슨  강변에서 함께 달리고는, 폴 김이 마련한
다이너에서 조찬 모임을 갖었고, 저녁 때는
지인학 회장님과 선수단이 송별 만찬을 준비
하여 함께 우정도 돋독히 하고 정보 교류를
하기로 하는 등  유익한 만남의 장이지나갔다.
사람 이 산다는 것은 사람의 만남의 연속이다.
좋은 사람 만나고 교류 한다면 그 또한 기쁘지
않으리요. ㅈ봏은 만남의 연속을 기원해 본다.
"한국 선수단 여러분 안녕히 돌아가세요!"

Wednesday, April 22, 2015

한국 보스톤 출전 선수단과 허드슨 강변에서!






허드슨 강변에서!
04/22/15, 수요일, 날씨: 맑고 청명함.
온도: 49 F(9.4 C), 거리: 5 M(8 Km),

금년도 보스톤 마라톤에 출전한 선수단과 함께
어제 밤 환영 만찬을 하고 오늘 아침 허드슨 강변
에서 우리 식구들과 5마일(8키로) 달리며 사진도
촬영하며 우정을 돋독히 쌓고 정보도 교하였다.
저 흐르는 허드슨 강물이 우리가 쌓아가는 우정을
바라보며 큰 박수를 보내고 있을 것이다.
나는 믿는다. 여기 모인 달림이들은 진정 참다운
마음으로 서로를 반기고 배려하는 가슴을 갖고
있다고. 왜? 마라톤의 고통이 이것을 가르키니깐!
지인학 팀장, 폴김 대표,그리고 참석함 모든 분들
감사 합니다. 영원히 오늘을 기억하며 살자고요.

Exit 1 ~ George Washington Bridge =왕복 =5 M

Tuesday, April 21, 2015

대회후 휴식!


04/21/15, 화요일, 날씨: 맑음,

아침에 지나가는 소나비가 내린후에는
맑고 청명한 날씨다.
어제의 날씨 와는 이렇게 다를 수가 있을까?
변화 속에서 시간이 흐르는 줄 모르고그 변화를
대응하며  사는 것이 인생의 삶인가?
마라톤을 하며 그 순간 순간의 고통을 이기려고
안간 힘을 다하며 달리다 보면 시간의 흐름도 잊고
골인 지점에 다달은다. 그리고 지난 고통을 잊는다.
어제 벌어졌던 모든 일은 과거가 되어 잊고 화창한
봄날의 기온 속에 활짝핀 집 주변 벚꽃을 보며
외 손녀와  함께 휴식을 취 했다.

통산 150번째와 보스톤 12회째 마라톤 완주!



대회명: 제 119회 b\Boston Marathon
일    시: 2015년4월20일, 월요일, 오전:10:00
장    소: Boston MA
날    씨: 비, 온도: 44~46 F,
시    간: 3시간57분32초
순    위: 전체:18319/3o251 , 나이구룹: 89/590 (65~69)
내    용:
1) 2000년 부터 마라톤 시작 150회완주
2) 2002년부터 보스톤 마라톤 참가 12회완주
3) 비속에서 달리기, 기다릴 때 추웠음
4) 빗속에서 정신없이 달린 대회로 기억 됨.
5) 2016년, 보스톤, 뉴욕 마라톤 퀄리파이 동시 획득.

Saturday, April 18, 2015

제119회 보스톤 마라톤 대회 우중주로 예상!


기다리던 제119회 보스톤 마라톤 대회는
우중주 대회로 나의 기억에 남게 될것같다
10일 전 일기 예보가 적중하여 하루 종일
비를 예고 하고 있다.
우중주를 한 두번 한 것은 아니지만 보스톤
대회는
1) 4시간 이상 기다렸다 출발해야한다.
     그동안 비를 맞아야 하며.
2) 온도가 45 F (7.2 C)로 예상 체감온도가
    영하로 느껴 질것임.
3) 경기도중에는 온 몸이 젖어 보온에 신경
    써야 할 것 같다.
4) 경기후 Bag를 찾아 주차장까지 갈 때도
    보온에 주의를 기우려야 할 것 같다.
그러나 최악의 조건은 가장 가슴 깊은 추억
으로 남게 될 것이다.

뉴욕 마라톤 퀄리파이 시간대.

2016 Time-Qualifying Standards





Time Qualifiers  
The time-standard qualifying window for the 2016 TCS New York City Marathon is January 1−December 31, 2015. The total number of time-qualifier spots is to be determined. All runners who meet the time standards in the 2015 TCS New York City Marathon or in an NYRR half-marathon will be eligible for guaranteed entry. The remaining time qualifier spots will be fill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until the cap has been reached; details and times are below.
2015 NYRR-eligible races: 2015 Fred Lebow Manhattan Half, 2015 United Airlines NYC Half, 2015 MORE/FITNESS/SHAPE Women's Half-Marathon, 2015 Airbnb Brooklyn Half, 2015 Staten Island Half, 2015 Grete’s Great Gallop, 2015 TCS New York City Marathon
In order to claim your guaranteed entry, you must submit your application and pay the 2016 processing and entry fees during the application window; the dates o fthe application window are TBD. You are not automatically placed in the race. Guaranteed entries that are not claimed during this time period are forfeited. 
A limited number of time-qualifier spots will be available to runners who meet the time standards in a non-NYRR race. These spots will be fill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until the cap has been reached. If you meet the time standards in a non-NYRR race, you will be required to complete the entry application, selecting the second option "Meet our time-qualification standards", providing your finishing time and the name of the 2015 race. Results must be verifiable online. 
The time-qualifying standards are as follows (runners only); all times run must be at least as fast as the posted time. Net (chip) time, not gun time, will be evaluated:

Men's Standards:

하프는 NYRR에서 개최하는 대회만 해당됨

Age*
Marathon
Half-marathon
18-34
2:53:00
1:21:00
35-39
2:55:00
1:23:00
40-44
2:58:00
1:25:00
45-49
3:05:00
1:28:00
50-54
3:14:00
1:32:00
55-59
3:23:00
1:36:00
60-64
3:34:00
1:41:00
65-69
3:45:00
1:46:00
70-74
4:10:00
1:57:00
75-79
4:30:00
2:07:00
80+
4:55:00
2:15:00

 

Women's Standards:

Age*
Marathon
Half-marathon
18-34
3:13:00
1:32:00
35-39
3:15:00
1:34:00
40-44
3:26:00
1:37:00
45-49
3:38:00
1:42:00
50-54
3:51:00
1:49:00
55-59
4:10:00
1:54:00
60-64
4:27:00
2:02:00
65-69
4:50:00
2:12:00
70-74
5:30:00
2:27:00
75-79
6:00:00
2:40:00
80+
6:35:00
2:50:00

보스톤 마라톤 대회 최종 마무리 훈련!





Manasquan Reservoir County Park에서!

04/18/15, 토요일, 날씨: 맑고 청명함.
온도: 55 F (12.8 C), 거리: 5 M (8 Km)

대회가 이틀 앞으로 닥아왔다.
마지막 훈련으로 Manasquan Reservoir County Park
에서 헨렌과 함께 달리기위해 아내와 함께 갔다.
구름 한점없는 맑고 청명한 날씨에 온도까지 적정,
달림이에게 최적이지만 몸만 풀려고 3명이 함께
천천히 달리고 왔다.
두번째 방문지라 낮이 익고 훈련 장소로 더 없이
좋다고 느껴지는 코스다.
이번 대회의 의미는 통산 150회, 보스톤 12번째에
두고 마음 편히 달릴 예정이다.

한바퀴 = 5 M (8 Km)

Friday, April 17, 2015

대회 출전을 위한 휴식!

04/17/15, 금요일, 날씨: 비와 흐림, 온도: 50 F,

봄비가 아침에 내리더니 하루 종일 잔득 흐렸다.
대회 날 일기는 오전에 흐리고 늦게 비가 올 것을
예고 하고 있다. 오전에 흐린다면 습도가 높다.
대회후 비가 온다면 추위에 대비해야 한다.
예측할 수 없는 것이 사람 마음 뿐 아니라
날씨 또한 마찬가지다. 삶에도 미래를 알면 삶의
흥미가 없다고 한다. 내일을 모르고 대비하는 자세
이 것이 참  삶의 진 면모며 흥미로는 삶 같다.
며칠 날씨가 좋더니 앙상한 나무가지에 새싹이
돋아나며 생명을 표출하기 시작한다.
이래서 자연은 신비하다.
내일은 마지막 훈련을하고 150회 마라톤을 위해
떠나자! 150회!!! 평균 년 10회!감회 스럽다.  

Thursday, April 16, 2015

연 이틀 풀 마라톤 출전! 통산148회 149회 마라톤!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ckwon&wr_id=50 참조
2015 3 29 Two Rivers M 6 - Copy.jpg

이틀 동안 연속 풀 마라톤에 출전하려고 찾던 대회가 있었다몇 달전 등록을 하고 기다리던 대회가 마침내 다가왔다.

Early 등록 신청을 하고 330분에 집을 떠나 3시간의 운전 끝에 첩첩산중(疊疊山中) Pennsylvania Hawley 의 woodloch Resort 에 도착했다. Early 신청자가 없는지아무도 없었다잠시후 도착한 유병근 장로님과 함께 회장 Mark 의 출발 신호에 따라 7시 10분에 출발했다.


lackawaxen 4.jpg

 
코스는 Resort앞 Country Rd 4003에서 시작해 1. 8 마일에서 왼쪽을 돌아 Masthope Rd 로 향한다.

마일 지점부터는 왼쪽에 Delaware River 를 놓고 11 마일에서는 오른쪽 Route 590번 도로와 Lackawaxen River 를 따라 올라 가다 반환점 18,8 마일에서 되돌아 두 강이 만나는 Bridge Metal Rod 를 건너 Veteran’s Park 에서 Finish 하게 된다.

2015 3 29 Two Rivers M 10.jpg

 
코스에 따라 이름을 Two River Marathon 이라 지었다고 한다.

Hawley Borough 는 초창기에 운송제조석탄 채굴로 발전, Pennsylvania Coal Company 초대 사장의 이름을 따서 명명 되었고. The Bellemonte Silk Mill 은 세계에서 가장 큰 Bluestone building 이며 J.S. O'Connor American Rich Cut Glassware Factory 는 세계 역사 기록물에 등재(登載되어 있다지금은 관광지와 휴양지로 유명하다.

아무도 없는 주로(走路)를 둘이서 훈련하듯 대회에 임하여 달리고 둘을 위해 봉사자는 물과 음료수를 2마일 마다 앞으로 가서 놓는 수고를 하였다.
 
2015 3 29 Two Rivers M 3.jpg

2015 3 29 Two Rivers M 4.jpg

날씨는 쌀쌀했고 아직도 눈이 녹지 않아 한 겨울을 방불케 했으며 바람까지 불어 체감온도(體感溫度)가 영하의 추위였다봄철로 생각하고 반 바지에 반팔을 입고 달리는 바람에 온 몸이 얼어 오는 듯 했으며 얼굴의 입술은 감각을 잃었다.

각고의 노력 끝에 반환점을 돌아 24마일 지점을 통과 할 때 정규 출발자들과 만날 수 있었고 Finish할 때는 하프 마라톤 완주자들이 우리를 반겨 주어 첫 번째 날 148반째 통산 마라톤을 4시간847초에 마쳤다.


lackawaxen 1.jpg

 
둘째날은 아내가 하프를 출전 하기 때문에 집에서 함께 정규 출발 9시에 맞추어 5시에 집을 나섰다. Finish Line 으로 가서 Shuttle Bus 를 타고 Start 지점으로 갔다.

어제 달려본 코스라 낯 익은 주로이니 속도를 내 볼 생각이었지만 아내가 함께 달려 줄 것을바랬다사실 전에도 연속 풀코스를 달려봤지만 둘째 날 후반에 힘들어진 것을 고려해 천천히 마일 까지 동반주(同伴走)를 하기로 했다.

2015 3 29 Two Rivers M 1.jpg

 
출발과 함께 뒤에서 추월하는 런너들을 보내며 달렸다아내는 훈련 부족과 3일전 급체(急滯)로 인해 고생하고 음식도 제대로 먹지 못한 상태여서몹시 힘든 기색이었다.

마일에서 도저히 혼자 달리게 할 수 없어 6마일 까지 더 달렸다그래도 아쉬워 1마일을 더 함께 한 후 마일부터 남은 6마일은 혼자 달리게 하고 앞서간 런너들을 하나씩 추월하기 시작 했다.

Lackawaxen 마을은 Lenpe 족 Algonquian 과 Lroquoian 족 Seneca 두 인디언 족이 사냥터로서 삶의 터전 이었다그러나 1770년대 European-American의 침략으로 고향을 잃게 되었다강 물살이 빨라 빠른 물살’ ‘급 물살이란 뜻의 Lenpe 라는 이름이 붙었다.


lackawaxen 2.jpg

 
19세기 초에는 원목이 중요 사업이었으나 1829년 Brooklyn Bridge 건설자 John A Roebling 가 건설한Honesdale PA 와 Kingston NY 간 운하(運河)가 개통 되면서 뉴욕의 주택 난방 및 산업 연료인 석탄을 제공하게 되었다그 운하는 수문이 28개 높이 278 Ft (85m)로 당시로선 획기적인 토목 공사로 현재 국립공원국(NPS)에 국립 역사 및 토목 랜드마크로 등록되어 있다.

그 후 New York NY~Erie PA 간 철도가 개설 되어 운송 산업이 쇠퇴의 길을 걸었으나울퉁불퉁한 시골길의 Delaware Valley, Mast Hope, West Colang, Resort, 낚시터하이킹승마등 관광 산업으로 탈바꿈전화위복(轉禍爲福)이 되었다.

초반에 체력이 비축됐기 때문에 줄기차게 달려가 많은 런너들을 따라 잡았고 시간도 단축 했다그러나 이틀째 레이스에서 과속을 한 탓인지 22 마일부터 왼쪽 종아리에 쥐가 나려고 했다.

결국 속도를 줄였고 24 마일 부터는 걷다 뛰다 하면서 겨우 완주에 성공했다역시 연이틀 대회 출전은 쉽지 않았고 추월하는 과정에서 속도 조절이 어렵다는 것을 깨달다.

결승점을 밟고 하프에 성공한 아내와 함께 사진을 찍었다커피를 마시고 집으로 향하는 발걸음이 가볍다. 148회 149회 연속 이틀 마라톤 완주를 끝냈다는 만족감때문이리라.



2015 3 29 Two Rivers M 6.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