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May 31, 2012

16 마일 지속주 !

허드슨 강변에서
05/31/12, 목요일, 날씨: 맑음, 온도: 68 F
거리: 16 M, 시간: 2시간35분

아내를 라이드 하여주고, 9 시부터 허드슨에서 경찰서 쪽으로
달리기 시작 했다, 더위를 이기는 혹한기 훈련을 시작하자!
오늘은 지속주로 한번도 쉬지 않고, 물도 마시지 않고 달렸다
마지막 2.5 미일때는 갈증이 났으나, 참았다,
2틀 휴식이 오늘 잘 달려준 것 같다, 올여름은 혹서 달리기에
치중하며, 되도록 혼자 달려 기량을 높여 보아야 겠다,

Exit 1~경찰서~Exit 1~Edgewater~Exit 1= 16 M

Monday, May 28, 2012

폭염속에서 동반주

허드슨 강변에서
05/28/12, 월요일, 날씨: 맑음, 온도: 75 F
거리: 16 M, 시간: 2시간

여름이 시작하는 메모리얼 데이 덥다 더워!
현철 수박사와 12 마일 동반주 했다
허드슨 강변의 주로는 그늘로 달리기 에 정말 좋다

Exit 1~ Edgewater~경찰서! Exit 1= 16 M

Sunday, May 27, 2012

혹서 훈련 !

허드슨 강변에서
05/27/12, 일요일, 날씨: 맑음, 온도: 86 F
거리: 8 M, 시간: 1시간30분

가장 더운날씨에 달려 보았다,
현철수 박사와 함께, 경찰서에서 출발, 3번째 Circle 까지
왕복 하여다, 가장 더운 12시에 출발 했으나 그래도 그늘 때문에
달릴 만 했다, 혹서기 훈련도 필요 할 것 같다,

경찰서 ~ 3번째 Circle = 왕복 = 8 M

Saturday, May 26, 2012

폭염 속에서 달리기 !

허드슨 강변에서
05/26/12,토요일, 날씨: 맑음, 온도: 83 F
거리: 16 M, 시간: 2시간40분

아내를 라이드 하고, 8시50분 부터 달리기 시작 했다,
한여름을 방불케 하는 불볕 더위 같다 우선 상의를 벗고,
경찰서쪽(북쪽)으로 방향을 잡고 올라가기 시작 했다,
그늘 속에서는 달릴 만 하지만 간혹 햇빛을 보게 될 때는
정말 숨이 곽곽 막혔다,
그래도 어제 힘들었던 것을 만회하려는 듯 물한 모금 마시지 않고
전 구간을 돌았다, 더위를 견디는 훈련을 해보자 !

Exit 1~경찰서~Exit 1~Edgewater~Exit 1 = 16 M

Friday, May 25, 2012

16 마일 지속주 !

허드슨 강변에서
05/25/12, 금요일, 날씨: 안개비, 온도:68 F
거리: 16 M, 시간: 2시간50분

요즈음 날씨가 좋지 않아 몸이 찌쁘듯 한데
설상 가상으로 피부 알레르기 때문에 좀 고생을 하고있어
달리기가 소흘해져 있다, 어제 아내가 달리기를 하여 나도 좀했다
오늘은 아내를 라이드 해주고 9시50분 부터 달렸다,
21M 달리려 했는데 온도가 높고 습기가 있어인지 후반에
현기증이 나서 16마일로 접었다,

Exit 1~Edgewater~Exit 1~경찰서~Exit 1 =16 M

Thursday, May 24, 2012

중거리 지속주 !

허드슨 강변에서
05/24/12, 날씨: 흐림, 온도: 62 F
거리: 11 M, 시간: 1시간50분

안개가 짙게 덮인 허드슨 강변에서 달렸다,
아내도 혼자 달리고, 나도 혼자 달렸다
내 몸에 알레르기 현상있어 괴로운 상태이므로 몸이
정상이 아니라 달리기에도 게을리 하게 된다
빨리 정상화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Exit 1~ Edgewater~Exut 1~ 경찰서 ~Exut 1 = 11 M

Sunday, May 20, 2012

동반주 !

오버팩 팍에서
05/20/12/일요일, 날씨: 맑음, 온도: 58 F
거리: 7.5 M, 시간: 2시간

전중표님 형님 가족과 함께 동반주!
요즈음 벌레알레지인지, 꽃가루 알레지인지 ?
얼굴, 어깨, 팔 등에 피부가 말이아니다
나는 달려서 치료 할 려고 하는데, 잘 안되네
고통이 심하다, 빨리 나아야 되는데

1.25 x 6 = 7.25 M

Saturday, May 19, 2012

Charles Chun 과 동반주 !

오버팩 팍에서
05/19/12, 토요일, 날씨: 맑음, 온도: 56F,
거리: 7.5 M, 시간: 2시간

Charles 전중표님 조카가 비만이라 운동을 부탁 해
오버팩 파으로 갔다,, 아줌마들과 3바퀴 동반주하고
찰리 전과 3바퀴를 했다, 정말 비만이다
꼭 운동으로 정상인을 만들고 싶다

1.25 x 6 = 7.5 M

Friday, May 18, 2012

동반주 달리기

오전
오버팩 팍에서
05/18/12, 금요일, 날씨 맑음, 온도: 60 F
거리: 7.5 M, 시간: 1시간40분

전중표님 형님이 멤피스에소 올라오셨서 함께 동반두했다
오래전에 뵈었는데 몸이 더 좋아져 보였다, 운동을 하시는 듯 하다,
역시 달리기는 몸을 좋게 만드는 특효약이다
내일 또 뵙기로 하고 헤어졌다,

1,25 x 4 = 5 M
1.25 x 왕복 = 2.5 M 계: 7.5 M

오후
날씨: 맑음, 온도: 80 F
거리: 7 M, 시간: 1시간:20분

아내와 함께 동반주, 건강을 위해서 달리자 !
더무 더웠다, 햇빝은 따겁다 못해 살을 태웠다
11시부터 12시20분까지 가장 더운 시간,
엤날처럼 달려주었으면 좋겠다,

Exit 1 ~ 폭포수 = 7 M

Thursday, May 17, 2012

이틀 휴식후 달리기 !

린다의 컬럼비아 대학 졸업식장에서

허드슨 강변에서
05/17/12/ 목요일, 날씨: 맑음, 온도: 65 F
거리: 16 M, 시간: 2시간30분

이런 저런 사연으로 이틀을 달리지 못 하고 오늘도 늦은 9시 부터
허드슨에서 혼자서 달리는데 생각보다 날씨가 덥지 않다
반환점에서도 쉬지않고, 물도 한모금 마시지 않고
정말 기분 좋은 달리기를 했다,
달리기는 정말 신비스러운 것이다, 고통후에는 항상 기쁨과
즐거움, 만족감을 준다, 괴로움도 날려보내는 바람도 같고 있다
어제는 린다(효안: 큰형님의 손녀딸) 이 콜럼비아 대학을 졸업식
이있어 다녀왔다, 세월이 이렇 흐렀나?

Exit 1 ~ 경찰서 ~ Exit 1 ~ Edgewater ~ Exit 1= 16 M

Monday, May 14, 2012

기분 전환용 달리기 !

오버팩 팍에서
05/14/12, 월요일, 날씨: 잔득 흐림, 온도: 65 F,
거리: 7.5 M, 시간: 1시간30분

흐린 날씨에 온도 까지 높다, 여름이 가까워진다,
아카시아 꽃의 계절이다, 향기로움에 도취 되어 달린다,
봄,여름,가을,겨울 , 모두 특색이 있다,
이모두 느낀다는 것이 살아 있다는 증거다,
그러나 마음이 울적하면 느낌이 없다,
그러면 사는 것이 아니다, 생명의 연장선일 뿐이다,
날씨도, 마음도 모두 울적하여 달리고 오니 좀 낫다,

1.25 x 4 = 5 M
1.25 x 왕복 = 2.5 M 계: 7,5 M

Sunday, May 13, 2012

혼자 있는 법을 배워라 !

오버팩 팍에서
05/13/12, 일요일, 날씨: 구름, 온도 60 F
거리: 10 M, 시간: 1시간30분

혼자 달려보니, 속도를 측정 할 수 있다, 너무 느리다,
몸이 완전히 그속도에 굳어있는 듯 하다,
모두 업그레드 할려면, 시간과 노력이 필요할것 같다,
한단계 업그레드 시킬 때 마다 고통이 따를 것이다, 참아야 된다
달리기는 혼자 하는 것, 그리고 나이가 들면 혼자있는 법을
배우고, 습관화 시켜야한다, 즉 외롭게 사는 법을 터득해야 한다,
오늘은 지속주로 달려 보았지만 어제 장거리가 풀리지 않은 듯
느리다 그러나 계속 할 것이다,

1.25 x 6 = 7.5 M
1.25 x 왕복 = 2.5 M 계: 10 M

Saturday, May 12, 2012

중장거리 달리기


허드슨 강변에서 아내의 달리는 모습

허드슨 강변에서
05/12/12, 토요일, 날씨: 맑음, 온도: 52 f
거리:17 M, 시간: 3시간

날씨가 최상으로 좋다, 이런날이 계속 됐으면 - -
장거리를 예상하고 출발 했으나, 중장거리 를 달렸다,
동반주로 내 운동은 할 수 없었다,
새로 솟아난 나뭇잎! 청춘을 알리는 듯 했다,
진초록이 되면, 성년이요, 낙엽이지면, 노년이요
잎이지면, 생을 다한 것이 아닌가?
마음껏 펼쳐보일 청년의 계절 마음껏 달려보자

집 ~ Exit 1 = 5 M
Exit 1~ Edgewater= 왕복= 5 M
Exit 1 ~ 폭포수 = 왕복 = 7 M 계: 17 M
오후
아내와 함께 오후 4시에 허드슨강변에서 동반주

Exit 1 ~ Edgewater = 왕복 = 5 M

Friday, May 11, 2012

지속주 10 Mile !

오버팩 팍에서
05/11/12, 금요일, 날씨: 맑음, 온도: 45 F
거리:10 M, 시간: 1시간20분

날씨가 너무좋다, 새벽 달리기도 오랫만 같다,
아내가 직장에 취직이 되어, 라이드 때문에 새벽 달리기
정오 달리기,오후 달리기를 해야한다,
시도 때도 없이 달려보자! 어느 환경에서도 이길 수 있도록,
오늘은 10 마일 지속주를 했다, 5바퀴를 48분!
옛날 실력은 어디로 갔느냐? 달려보자!

1.25 x 6 = 7.5 M
1.25 x 왕복 = 2.5 M 계; 10 M

Wednesday, May 9, 2012

지속주 훈련 !

오버팩 팍에서
05/08/12,화요일, 날씨: 잔득 흐림, 온도: 70 F
거리: 7.5 M, 시간: 1시간10분

역시 습도, 온도가 높으니 힘이 든다
12시15분에 집을 나 섯다, 아주 기분 나뿐 날씨다
최악의 조건에서도 달려 봐야 한다,
지구력을 키우기위해 지속주로 달렸다,
내일은 좀더 길게 지속주를 하자!늘려가 보자!

1.25 x 4 = 5 M
1.25 x 왕복 = 2.5 M 계: 7.5 M

Tuesday, May 8, 2012

제7탄 “장애인 꿈터 마련” 뉴저지 마라톤 ! (243)






제7탄 “장애인 꿈터 마련” 뉴저지 마라톤 ! (243)

대회명: New Jersey Marathon
일 시: 2012년5월6일, 일요일, 8:00
장 소: Long Branch NJ
날 씨: 흐렸다 맑아짐, 온도: 54 ~64 F
시 간: 3시간49분36초
순 위: 전체:516/2304, 나이구룹: 1위/12

125번째 출전하는 마라톤 대회 지만, 대회를 앞두고는 가슴이 설레이고 긴장이 되어, 대회의 정보와 일기 예보에 집중적 관심을 갖게 된다,
5년전인 2007년도에 달려보았지만, 대회 규모, 운영사항이 모두 대형화 되였고,
코스도 완전히 변경 되어, 처음 출전하는 것과 같았다,
금년도는 “장애인 꿈터 마련”을 홍보 하기 위한 목적으로 달리므로 앞 가슴과 뒷 등판에 “Fundrasing for Disabled”이란 싸인판을 달고 출발 선상으로 갔다,
나는 2304,여명의 맨뒤에 자리했다, 앞으로 한 사람씩 추월해 가며 내 가슴과 등판을 보여 최대한 홍보를 하기 위해서다, 몇 명의 런너나 추월 할지 모르나 최선의 노력을 다하여 한 사람이라도 더 많은 사람을 추월 목적 이였다,
날씨는 출발 때 흐리며 습도가 많았고 온도는 52 F로 달림이에게는 좋은 날씨가 아니였다, 나를 보는 주위 런너들의 시선이 관심을 갖는 것 같이 느껴져 나를 흥분 게 했다, 국가가 울려퍼지고, 출발 축포가 터지자 앞의 런너들이 움직이기 시작 했으나 뒤에는 꿈적도 하지 않다가 2분 정도 흐른뒤 서서히 움직여 3분후 매트 를 밟고 달리기 시작 했다,
자! 이제부터 달려보자! 몇 명이나 추월 하는가! 서서히 한 사람씩 “Excuse me” 하고 추월 하기 시작 했다, 뒤에서 들려오는 소리는 “Good Luck” 기분이 좋았다,
처음 10 마일까지는 주택가를 이리저리 돌고 돌았다, 5마일정도를 달렸을 때,
약 1,500명정도추월한뜻 했다, 내 몸도 워밍업이 잘 된듯하여 조금 더 속소를 오렸다,,앞에 휠체어 런너가 힘겹게 언덕을 오르고 있었다, 나는 그에게 “Good Job” 하고 격려하고 앞서 갔다, 그는 내 등판을 보고”Thank You”를 연거푸 했다
10 마일쯤 왔을 때 많은 런너를 추월 했는지 이제는 추월 하기가 쉽지 않았다,
12.8 마일 부터는 해변가로 나무판길(Woodboard)였다, 삐거덕, 털거덕 거렸고
목판 이음새가 발바닥 착지를 불안정하게 하여 달리기에 불편했다,
대서양 바다물은 출렁거리고 하늘은 희쁘여 울상을 짓는 듯 심술쟁이 같았으나 곳곳에 모여있는 응원단들의 함성은 하늘을 찌를 듯 했고,힘들어 하는 달림이들 에게 힘과 용기를 주었다, 17 마일을 지나 호수가를 한바퀴 돌 때 주위의 저택 에서 많은 사람들이 나와서 오랜지, 바나나 등을 주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나에게 더 많은 응원을 해 주는 듯 하여, 더 많은 힘이 솟는 듯 했다,
끝이 보이지 않게 느끼던, 19 마일의 반환점을 돌았고 이제 결승점을 향해 달리면 된다, 오른쪽의 출렁이는 대서양 수평선을 가끔보고, 오른쪽의 응원자들 과 하이파이도 하면서, 마음껏 달렸다, 나는 달리면서 인생과 자주 비교 한다,
작은 보폭이 모여 26.2 마일의 거리를 완주 한다, 일초가모여 분과 시간이 되고 날이 모여 달,년이되면서 한 인생을 마감한다, 즉 티끌모아 태산이 된다,
목표를 위해 한발짝씩 다가 간 다면 못 이룰 것이 없을 것 같다, “장애인 꿈터 마련”도 한사람 두사람 여러 사람이 십시일반으로 도우면 되지 않을까?
생각해본다
20 마일을 넘으면서 종아리 근육에 이상이 온다, 속도를 줄여라! 그리고 완주 하라! 라고 누가 명령 하는 듯 했다, 삶에도 빨리가다, 지치면 좀 느리게 하면 가면 어떨까? 나는 저 멀리서 들려오는 함성소리에 결승점이 가까워 왔음을 느꼈다,
125번째 마라톤 완주! 3시간49분36초! 연령구룹 1위! 전체 516위 1,800여
명을 추월했다, 이기쁨을 내의 완주를 기다리는 장애인과 그 부모에게 돌려 드리고 싶다,

몸풀이 !

오버팩 팍에서
05/08/12, 화요일, 날씨: 잔득 흐림, 비, 온도: 55 F
거리: 5 M, 시간: 50분

이제부터는 새벽 4시나 오후에 달리기를 해야한다
오늘은 5시15분에 오버팩으로가서 몸풀이를 했다
생각보다 좋다,
이제는 스피드에 중점을 두고 옜 기록에 도전 하자
나이 탓 한다고 되 돌아올 시간이 아니다,
무엇 이라고 탓하지 말자, 내가 이겨야 한다
미주 일주 마라톤을 위해서 가자!

1.25 x 2 = 2.5 M
1.25 x 왕복 = 2.5 M 계: 5 M

Sunday, May 6, 2012

125 번째 마라톤



제7탄 "장애인 꿈터 마련"을 위한 마라톤
대회명: New Jersey Marathon
일 시: 2012년5월6일 일요일,오전:8:00
장 소: Long Branch NJ
날 씨: 말음, 온도: 52~ 64 F
시 간: 3시간49분36초
순 위: 전체: 516/2304,년령구룹: 1위/12(65~69)
내 용:
0,풀 3,000여명, 하프 15,000여명 출전
0, 장애인 꿈터 마련 홍보

Friday, May 4, 2012

대회를 앞둔 마지막 달리기 !

허드슨 강변에서
05/04/12, 금요일, 날씨: 흐림, 온도: 62 F
거리: 5 M, 시간: 50분

밤새 천둥 번개 폭우가 쏘다졌다,
늦은 8시 마지막 훈련을 위해 허드슨으로 갔다,
현철수 박사, 이재덕 목사님과 동반주 했다,
뉴저지 마라톤을 위해 몸을 풀었다,
그런데 왜 이렇게 몸이 무거울까?
이번에는 최선을 다 할 것이다

Exit 1 ~ Edgewater = 왕복 = 5 M

Wednesday, May 2, 2012

아내와 동반주 !

허드슨 강변에서

오후
05/02/12, 수요일, 날씨: 잔득 흐림, 온도: 52 F
거리: 8 M, 시간: 1시간40분

오후3시 아내가 허드슨 강변에서 달리자고 한다,
건강 달리기! 가자! 흐린 날씨에 금방 빗 방울이 떨어질 것같다,
비가 와도 좋다, 달려보자! 옜날 보스톤 출전권을 딸때 처럼
열심히 해보자, 금년도에 마라톤에 출전 내년에 보스톤을 또 가보자!

Exit 1 ~ 폭포수 아래 까지 = 왕복 = 8 M

마지막 중 장 거리 훈련 !

오전
05/02.12, 화요일, 날씨: 흐림, 온도: 52 F
거리: 10 M, 시간: 1시간 40분

뉴저지 마라톤 마지막 중장거리 훈련을 마쳤다,
대회가 가까워 질수록 몸이 좋지를 않다, 왜 ? 그럴까?
정신적 무장이 되지 않는 것 같다
새로운 삶, 새로운 목표가 필요 할 것 같다,
오늘은 최헬렌, 전성국, 문산원 님과 동반주 했다

Exit 1 ~ Edgewater = 2번 왕복 = 10 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