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June 30, 2014

아내와 함께 몸 풀기 5 마일!


허드슨 강변에서!
06/30/14, 월요일, 날씨: 구름, 온도: 72 F
거리: 5 M (8 Km), 시간: 50 분

꼭 2014년도가 반을 지나는 6월의 마지막 날!
어제 장거리 훈련에 뭉친 근육을 풀기 위해
허드슨 강변을 찾았다.
바람 한점 불지 않고 습도가 높다.
강물은 아랑곳 하지 않고 넘실 대며 말없이
흐르고 푸르름의 나무잎은 어제와 같다.
우리는 천천히 달리며 지난 날의 한점을
이야기 하고 미래 설계도 세우며 달렸다.

Exit 1 ~ Edgewater = 왕복 = 5 M (8 Km)

Sunday, June 29, 2014

오늘은 동반주 하는 날, 총 27 M(43.5 Km) !



허드슨  강변에서!

오전: 16 마일 동반주!
06/29/14, 일요일, 날씨: 말음, 온도: 69 ~75 F
거리: 16 M (25.7 Km), 시간: 3시간

하지가 지난지 8일!
하루에 55초씩 해가 늦게 뜨면 벌써 7분20초!
해가 짧아졌다. 티끌 모아 태산을 느낄 수있다.
내가 미 대륙 횡단 때 5.000키로를 50 Cm의 보폭
으로 천만번의 스텝이 모여 건넜다.
작은 것이 모여 큰 것을 이루는 사례다.
오늘은 최기태님, 헨렌, 최창용님과 우선 5 마일
달리고, 아내, 헨렌, 켈리와 11마일을 함께 달렸다.
본격적 하계 훈련 땀 좀 흘려 보자!
돌아오니 김유남님,김성유님, 로사님이 수박을
잘라놓고 기다린다. 너무 고마웠다.

Exit 1~Edgewater~Exit !~Alpine~Exit 1 = 16 M (25.7 Km)

또 오후 현철수박사와 11마일(17.7 Km) 동반주!

날씨: 맑음, 온도: 85 F( 29.4 C)
거리: 11 M ( 17.7 Km), 시간: 1시간50분

현박사로 부터 전화가 왔다,
오후 달리기를 하자고! OK! 오전 오후 달리기!
덥다! 그러나 습도가 낮고 해가 서녁으로 넘어 가면서
산과 나무가 햇볕을 가리고 가끔 바람까지 불어준다.
"주로 에서 부는 바람 시원한 바람
달림이가 달릴 때에  이마에 흐른 땀을 씻어준대요"
바람의 고마움을 혹서기에 달리는 달림이는 안다.
현 박사와 흠뻑 젖은 온몸을 보며 웃고 기분 좋아
헤어졌다

Exit 1 ~ Alpine = 왕복 = 11 M ( 17.7 Km)




Saturday, June 28, 2014

6개월이 된 손주 (주안)와 함께!






오늘 첫 이유식을 시도 했고 인형을 갖고 있는 노는
만 6개월 된 손주 (주안)를 무등 태워도 태워 보며
지난날 아들(전택)를 키우던 생각을 해 보았다.

Friday, June 27, 2014

동반주와 1인 달리기!

허드슨강변에서!
06/27/14, 금요일, 날씨; 구름, 온도: 75 F
거리: 10 M (16 Km), 시간: 1시간 40분

오늘도 어제와 같게 최기태님과 5마일 동반주,
5 마일 지속주를 했다
마지막 5 마일은 오랫만에 만난 문상원 장로님
과 함께 달리고 베로니카, 로사님등 만남이 있었다.
연두색 잎이 진초록 색으로 변했다.
잠시후에는 한 여름의 더위를 먹고 자란 잎이 단풍
으로 변할 날이 머지 않았다.
모든 것은 시기가 있다. 때를 놓치면 잡기 힘들다.
한 평생을 살면서 좋은 시기와 기회는 많지 않다.
낙엽이 지기전에 열심히 땀 흘려 보자!

Exit 1 ~ Edgewater = 2회 왕복 = 10 M (16 Km)


Thursday, June 26, 2014

20년전 과 현재의 나의 모습!


당뇨병 발병 전인 20년전(185 lb:85 kg)과 
현재의 나(125 lb:56.6 kg)의 모습
나 처럼 되지 말고 달려서 사전에 
건강 찾으세요! 건강이 최고!!!!

최기태님과 5마일 동반주 후 5마일 1인 달리기!

허드슨 강변에서!
06/26/14, 목요일, 날싸: 맑음, 온도: 73 F
거리: 10 M (16 Km), 시간: 1시간 40분

이제는 더워진다. 하지가 지나고 자연의 법칙에
따라태양은 지구를 점점 뜨겁게 달구어간다.
하계훈련을 게을리 하면 개미와 베짱이에서
베짱이 신세가 된다.
몸을 움직여 게으름과 핑게에 굴복 당하지 말자!
자기 삶은 자기가 설계하고 만들어간다.
남의 탓으로 돌리지 말고 스스로 극복하자!

5 M (8 Km) = 최기테님과 동반주
5 M (8 Km) = 1인 지속주 달리기
Exit 1 ~ Edgewater = 2회 왕복 = 10 M (16 Km)

Wednesday, June 25, 2014

1 인 16마일(25.7키로) 달리기!




허드슨 강변에서!
06/25/14, 수요일, 날씨: 흐림, 온도:79 F(26 C)
거리: 16 M, 시간: 2시간 40분

비가 온다는 일기 예보 탓인지? 아무도 나오지
않았다. 때는 이때다 1인달리기를 하자!
검은 구름이 잔뜩 하늘을 덮어 금방이라도 비가
올 듯하여 습도 많고, 온도도 높았지만 달려보자!
상의를 벗어 젖이고 출발 했다.
훈련을 할 때나 대회 출전을 할 때나 항상 최선을
다하자! 무슨 일이든 내가 해야만 하는 상황이라면
불평하지 말고 열심히 최선을 다하자!
온다는 비는 오지 않고 높은 습도와 온도 때문에
땀이 흘러 팬티가 흠뻑 젖고 양말까지 적셔 주었다.

Exit 1~Edgewater~Alpine~Exit 1 = 16 M (25.7Km)

Tuesday, June 24, 2014

최기태님과 함께 달리기!




허드슨 강변에서!
06/24/14. 화요일, 날씨: 맑음, 온도:69 F
거리: 7 M, 시간: 2시간

나는 몸을 풀고 최기태님은 몸을 만들어야
하므로 이제부터 천천히 오래 달릴 수있는
훈련을 해야 할 것 같아, 5마일 달리고 1마일
걷고, 1마일 Trail Road Running을 했다.
한사람이 마라토너로 태어나기 위해서는
그 만큼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다.
몇 십년 동안 사용치 않아 녹슬고 썩어가는 몸을
닦고 쓰러내어 싱싱하고 활기찬 몸을 만들기
위해서는 많은 고통과 시련을 요구 할 것이다.
"이 세상에는 꽁자는 없다" 댓가를 치루어야 만
한다.

Exit 1 ~ Edgewater = 왕복 = 5 M (8 Km)
1 M = 걷기, 1 M = Trail Road Running

Monday, June 23, 2014

아들(전택) 레지던트 졸업식장 다녀오다









레지던트 졸업식 참석

일시: 2014년 6월 22일 오후 5시~10시
장소: 라드너 밸리 컨트리 클럽
         (555  Spoul RD Villanova PA )
졸업생: 권전택 포함 5명
참석자: 100명
수상: 리더쉽 상, 봉사상,

미국에1988년 첫발을 내 딛고 최악 조건에도 삶을
이어 오면서 좌절하지 않고 끈질기게 자기 목표를
향해 학구에 정열을 쏘다 부어 대학 4년 대학원 1년
박사 연수 5년 의과대학4년 레지던트5년 19년이란
기간 동안 한길을 걸어 이제 졸업을 한다.
아직 전문과목 2년이 더 남았지지만 유종의 미를 걷울
것을 믿으며 오늘 그의 지구력과 인내력에 감사를
보내며 앞으로  정직한 의사로서 봉사와 희생의
사명감을 갖고 인술에 임하기를 부탁 했다.
"인생은 하나를 얻기위해 온갖 것을  다 바친다"






Sunday, June 22, 2014

하계 흔련을 위한 몸 풀기!

허드슨 강변에서!
06/22/14 , 일요일, 날씨; 맑음, 온도: 66 F
거리: 5 M (8 Km), 시간: 50분

날씨가 맑다, 내 기분도 상쾌하다.
어제의 대회로 허벅지 근육이 아프지만 이것은
더욱 튼튼해지려는 징조이며 이것을 회복 시켜
주기위해 허드슨 강변의 맑은 공기를 마시며
Rosa와 함께 달렸다.
통증도 내가 불러왔으므로 회복도 내가 시켜
줘야한다. 모두가 내가 해야 한다.
"결자해지" 세상만사가 내가 존재 하므로 일어
나고 잠재워진다. 모두 내가 해야만 한다.
내가 존재 하지 않으면 무 그자체다.

Exit 1 ~ Edgewater = 왕복 = 5 M (8 Km)

Saturday, June 21, 2014

141번째는 혹서기 산악 마라톤으로 완주!

결승선을 통과하고

1위 상품 컵을 받고(Christina)

상품:밸트와 컵, Bib No, 메달

진흙탕에 젖은 운동화
혹서기 산악 마라톤!
대회명: XTERRA Big Elk Marathon
일   시: 2014년 6월21일토요일, 오전 7:00
장   소: 4646 Telegraph Rd Elkton, MD 21921
날    씨: 비, 온도: 64~75 F
시    간: 5시간50분01
순    위: 전체: 40/ 100, 나이구룹: 1위/4(2위와1시간18분차)
내    용: 1)산악 코스로 2바퀴 돌면 풀 마라톤
               2) 비가 와서 주로가 너무 미끄러웠고
               3) 나무뿌리 돌뿌리가 너무 많았음
               4)1번은 나무에 1번은 미끄러워 넘어짐
               5) 다행히 부상 없이 완주

Friday, June 20, 2014

외 손녀가 태아나 첫 집에 입성!





외 손녀(Erin)가 16일 Santa Peter Hospital
(Rutgers University Hospital)에서 제왕 수술로
태어나 오늘 퇴원 자기집에 첫 입성했다.
16일 첫 만남의 인연과 첫 입문을 환영 하며
예쁘고 건강하고 착하게 자라 주기를 빌었다.

Thursday, June 19, 2014

대회 출전 마지막 훈련!

뉴 오버팩 팍에서!
06/19/14, 목요일, 날씨: 구름, 온도: 82 F(27.8 C)
거리: 6.4 M(10.3 Km), 시간: 1시간

오전에 비가 오더니 후텁지근하고 끈끈하였지만.
오후에는 날씨가 개이는 듯 하여 뉴오버팩팍으로
나아가 마무리 훈련으로 2 바퀴 6.4 마일을 달렸다.
그 동안에 따가운 햇살이 나와 온몸을 덥쳐 화끈
거렸다.
미 대륙 일주를 하려면 1년 365일 4계절을 만난다.
어떠한 환경에도 적응해야 한다.
달려보자! 산악도 더위도 추위도 어떤 난관도
부닥쳐 보자!!!

3.2 M x 2 = 6.4 M (10.3 Km)

Wednesday, June 18, 2014

최기태님과 동반주, 아내는 1인 달리기!!

허드슨 강변에서!
06/18/14., 수요일, 날씨: 말음, 온도: 81 F
거리: 5 M (8 Km), 시간: 56분

아내는 1인 달리기를 하고 나는  3번째 최기태님과
 5 마일(8키로)동반주를 하며 대회 준비를 했다
오늘은 더워서 모두 힘들어 하며 달렸으나 최기태님
은 자세부터 인내력 지구력이 크게 향상 되었다.
달리기는 많은 것을 변화 시킨다.
최기태님도 모든면에서 변화 되지 않을까?
기대해 본다.

Exit 1 ~ Edgewater = 왕복 = 5 M (8 Km)

Tuesday, June 17, 2014

최기태님과 동반주도하고 1인 달리기도 하고!



허드슨 강변에서!
06/17/14, 화요일, 날씨: 맑음, 온도: 68 F
거리: 10 M 16 km), 시간: 1시간 40분

어제 딸이 손녀를 출산 아침부터 수선을 떨었고,
오늘은 최기태님과 2번째 5 마일(8키로)를 동반주
하고, 1인 달리기로 5마일(8키로)를 지속주 했다.
달리며, 켈리, 베로니카를 만났으며, 최기태님은
지난번 보다 훨신 좋아졌다.
이번 대회 출전은 아들(전택) 졸업과 손녀딸의 첫
만남에 의미를 두고 달려야 겠다.

Exit 1 ~ Edgewater = 2회 왕복 = 10 M (16 Km)

외 할아버지 되다!





딸(승택)이가 출산 했다

일시: 2014년 6월 16일, 오후 3시33분
장소: Santa Peter Hospital( 러커스 대학 병원)
이름: Erien

늦게 나은 첫 딸! 건강하게 올바르게 잘 키우고
잘랐으면 하고 기도 했다.
이제 친 할아버지, 외할아버지가 되는기쁨을
갖으며 생애 가장 큰 행복을 느꼈다.

Sunday, June 15, 2014

혹서기 산악 마라톤 출사표를 던지다!


통산 141번째 2014년도 상반기 마지막 대회는
"혹서기 산악 마라톤"으로 장식 하고파 등록 하고
출사표를 던졌다.
예상 온도  85 F(30 C) 속에서 살아 남으려나!

대회명: XTERRA Big Elk Marathon
일   시: 2014년 6월21일토요일, 오전 7:00
장   소: 4646 Telegraph Rd Elkton, MD 21921
출전자: 권이주, 유병근 2명
참가자: 100명
코    스: 산악 코스로 2바퀴 돌면 풀 마라톤

처음 달리기 입문 하시는 최기태님과 함께:





허드슨 강변에서!
06/15/14, 일요일, 날씨 맑음, 온도: 60 F
거리: 10 M (16 Km), 시간: 1시간 40분,

6월 22일 산악 마라톤에 출사표를 던졌다.
2014년도 마지막 마라톤은 산악 혹서기로 고통을
받아 더욱 몸을 담금질을 하고자 함이다.
첫 5 마일(8키로)은 같이 출전하는 유병근님과
달리고, 두 번째 5 마일(8 키로)는 처음 나오신
최기태님과 달리며 달리기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달렸다. 생각보다 지구력과 인내력의 근성이 있다.
얼마나 지속 할지는 더 두고 볼 일이다.
아내는 1인 달리기로 13 마일( 21키로)을 완주 기염
을 토했다. 가을의 전설을 만들어 보자!

Exit 1 ~ Edgewater = 2회 왕복= 10 M

Saturday, June 14, 2014

신앙 과 건강 달리기 야외 강연




제목: 신앙 과 건강 달리기.
일시: 2014년6월14일, 오전 10시
장소: Summit Lake, Harriman State Park NY
대상: 뉴저지 초대교회 안수집사회
인원: 김정필 회장 외 10명
방법: 1시간 등반, 강연, 1시간 등반
내용: 1)  당뇨병에서 탈출
          2) 건강 달리기
          3) 산악 등반 2시간

Friday, June 13, 2014

현철수 박사와 동반주!

허드슨 강변에서!
06/13/14. 금요일, 날씨: 소낙비, 온도:83 F(28.3 C)
거리: 10 (16 Km), 시간: 1시간 50분

새벽에 내리던 비가 오후들어 햇볕이 들며 무더웠다.
현박사가오후 4시부터 달리자고 한다.
83 F(28.3 C)의 무더위 였지만 허드슨 강변의 나무 숲은
햇빛을 막아주어 달릴만 했다.
반환점을 돌아 올 때 팬티를 보니 땀으로 흠뻑 젖어
줄줄 물이흘러 내렸다. 그 때 갑자기 하늘이 컴컴해
지더니 소낙비가 내리기 시작 했다.
나무잎에 떨어지는 빗방울 소리! 계곡의 폭포수 소리!
모두 깊은 산속에서나 듣고 느낄 수 있는 자연의 소리다.
갑작스런 우중주로 온도가 갑자기 69 F(20.5 C)까지
떨어져 서늘한 느낌이 마져 들었다.

Exit 1 ~ Alpine Picnic = 왕복 = 10 M(16 Km)  

Garden Spot Village Marathon Award !

지난 2014년 4월 12일 토요일 실시한
마라톤 대회 상패가 오늘 도착했다.
1) 상장 2) 전면, 3) 뒷면


Thursday, June 12, 2014

몸 풀기 1인 달리기!

뉴 오버팩 팍에서!
06/12/14. 목요일, 날씨: 흐림, 온도: 73 F(22.8 C)
거리: 10.3 M (16.6 M) 시간: 1시간 40분

요즈음 날씨가 계속 찌쁘 듯 하고 잔득 흐려 몸을
가볍게 하지 못하게 만든다.
더욱 어제 장거리가 오늘 달리기가 싫도록 만들었
으나 그래도 하고 한바퀴 를 돌고 나니 달릴만 했다.
달리기를 하며 잘 달리는 런너들을 보면 힘 안들이고
쉽게 달리는 듯 보인다. 그러나 그도 힘들어 한다.
남의 밥의 콩이 큰 것 처럼 보이듯, 짧게 달리든 길게
달리든  달리기는 항상 힘들다. 참고 달릴 뿐이다..
인생도 누구나 고통과 고난은 있다, 참고 갈 뿐이다.

3.2 M x 3 + 0.7 M = 10.3 M (16.6 Km)

Wednesday, June 11, 2014

오후 늦은 6시 아내와 최명숙님과 또 달렸다!






뉴 오버팩 팍에서!
06/11/14. 수요일, 날씨: 맑음, 온도: 67 F
거리: 6.4 M, 시간: 1시간10분

아내와 최명숙님이 오후 늦은 6시30분에
뉴오버팩에서 달리자고 하여 또 달렸다.
오전에 26.3 마일(42.3 키로)를 달렸는데
또 6.4 마일(10.3 키로)를 함께 달리며 사진
촬영을 하였다.
오늘은 총 32.7 마일(52.6 키로)를 달려 근래
최고로 많이 달렸다.

오전: 26.3 M (42.3 Km)
오후: 3.2 M x 2 = 6.4 M (10.3 Km)
계: 26.3 M + 6.4 M = 32.7 M (52,6 K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