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February 21, 2017

금년도 첫 출전 마라톤을 위한 마지막 주 훈련!


뉴 오버팩 팍에서!

02/21/17, 화요일, 날씨: 엷은 구름, 바람: 5/ mph
온도: 30 F (-1.1 C) 체감: 25 F (-3.8 C) 거리: 7.6 M

금년도 첫 마라톤 출전이 D-6으로 닥아왔다.
어제 휴식하고 훈련량을 1/3로 줄이며 몸 관리에
신경을 쓴다, 금년도에는 대회 출전 때 마다 좀더
많은 신경을 쓰며 질을 높여 볼 생각이다.
나이가 들면서 나이 탓을 하며 게을러져 가는
나의 마음을 다 잡아 쇠퇴해 가는 내 몸에 변화된
자극을 주어 신선한 함 주도록 노력하자!
오늘은 대회를 위해 뉴 오버팍 팍에서 몸 풀었다.

집 ~ 뉴오버팩 입구 = 왕복 = 2.4 M
공원 = 3.2 M x 1 Loop = 3.2 M
공원 = 2 M x 1 Loop = 2 M  계: 7.6 M (12.2 Km)

Sunday, February 19, 2017

2017년도 첫번째 통산 172 번째 마라톤 출전!



대회명: Hyannis Marathon
일    시: 2017년 2월 26일, 일요일, 오전:10:00
장    소: Hyannis MA
내    용:
0, 2017년도 첫번째, 통산 172번째 마라톤 출전
0, 1975~1980년미국 마라톤의 전설적 마라톤 영웅
    Bill Rodgers, Frank Shorter 후원 및 강연

어제에 이어 아내와 함께 달린 11 마일!





허드슨 강변에서!

02/19/17, 일요일, 날씨 구름, 바람: 5/mph
온도: 50 F (10 C), 거리: 11 M (17.7 Km)

날씨가 갑자기 상승! 봄 기온이다.
아내와 나는 허드슨 강변으로 좀 늦은 아침 7시
나아가 동반주로 Edgewater 왕복 5마일(8키로)
달리고, 폭포수로 가는 언덕을 오르는데 미국인
런너스 클럽 회원들과 함께 달리게 되었다.
그들과 경쟁하며 달린 아내는 마냥 흡족해 했다.
나는 이제부터 몸 관리하며 2017년도 첫 마라톤
대회 준비를 하자!

Exit 1~ Edgewater~Exit 1~폭포수~Exit 1 = 11 M


Saturday, February 18, 2017

리지우드 리달리아 회원들과 12 마일!



Saddle River Park 에서!

02/18/17, 토요일, 날씨: 맑음, 바람: 3/ mph
온도: 28 F(-2 2 C), 거리: 12 M ( 19.3 Km)

딸집에서 자고 새벽 5시10분에 떠나 6시 30분
부터 Saddle River Park에서 최호규 회장님과
아내 3명이 맑고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가볍게
12 마일(19.3 키로)를 달렸다.
주위에 당뇨병으로 고생하시는 분을 보면 너무
안타깝다. 의지력만 있으면 치유가 가능 할텐데!
시간없다. 힘들다. 환경이 받쳐 주지 않는다.
정말 그럴까? 아무리 그래도 병마에 시달리는
것 보다는 덜 힘들텐데? 이것도 내 생각이다.

Saddle River Park = 전구간 왕복 = 12 M

Friday, February 17, 2017

달림이에게 가장 좋은 선물, 운동화을 받고서!


02/17/17, 수요일

지난 화요일 14일 Road Runners Spots에 가서
주문한 아내의 운동화가 어제 도착 했다.
딸이 선물한 운동화! 예쁘고 좋은 것 같다.
달림이 에게는 운동화 만큼  더 좋은 선물이
어디 있는가? 오늘 시험 달리기를 하고 왔다.
꼭 맞고 좋다고 한다. 이 운동화 신고 금년도
달리기에서 좋은 성적을 기대해 본다.

장거리 후 몸 달래기 5 마일(8 키로)!






Old Bridge 주택가에서!

02/17/17, 금요일, 날씨: 맑음, 바람:7/mph
온도:26 F(-3.3 C), 체감:18 F(-7.7 C), 거리: 5 M

그제 장거리를 하고 어제 딸집에 내려와 휴식하고
오늘 새벽 5시에 몸풀기로 5 마일(8키로) 달렸다.
생각보다 꾀나 날씨가 춥다. 맞 바람 불때는 살을
예이는 듯 했다. 이제부터 금년도 마라톤 첫 출전에
대비하자! 첫 단추를 잘 끼워야 되는데!
내 삶은 모두 내 책임이다. 나를 사랑하고 아끼자!
내가 달리며 받는 고통은 내 몸을 건강하고 튼튼하게
만들기 위함이다. 내가 건강해야 남을 도울 수 있다.

딸집 끝 ~ 516 도로 = 왕복 = 5 M (8 Km)

Wednesday, February 15, 2017

오후에는 오대석 목사님과 동반주 최초 5마일 완주!




허드슨 강변에서!

02/15/17, 수요일, 날씨: 구름, 바람:16/mph
온도: 45 F(7.2 C) 체감: 33 F(0.5 C) 거리:5 M

아침에 26 마일(42 키로) 달리고 오후 3시30분에
리달리아 회원들의 허드슨 강변에서 달린다.
김정필 사장님은 혼자 달리고 나는 오대석 목사
와 동반주로 5 마일(8키로) 최초 완주했다
너무 기뻐 하시는 모습에 보람을 느낀다
삶에서 건강을 찾고 지키는 것은 오직 달리기다.
나는 아침 오후 31 마일(50 키로) 합계 달렸다

Exit 1 ~ Edgewater = 왕복 = 5 M (8 Km)

대회 준비 마지막 장거리 26 마일(42 키로) 달리다!





허드슨 강변에서!

02/15/17, 수요일, 날씨: 구름, 바람: 3/mph
온도: 30 F (-1.1 C), 거리: 26 M(42 Km)

어제 10 마일(16키로)에 이어 오늘은 마라톤 풀 코스
거리를 새벽에 나아가 나 홀로 달렸다.
이제 2월26일 대회를 위한 장거리 훈련은 마무리 된것
같다.  그러나 못내 아쉽고 부족한 것 또한 훈련이다.
금년도에는 후회 없는 훈련과 대회에서 성적을 위해
최선을 다 하자! 후회는 나의 불만이다, 만족은 나를
한층 더 업그레드 시켜준다. 내가 갖을 수 있는 만족
을 위해 나는 구슬 같은 땀 방울을 흘려야 한다.
지구상에는 꽁짜가 없다. 뿌린대로 거둔다.

Exit 1 ~ Edgewater = 3 회 왕복 = 15 M
Exit 1 ~ Alpine = 왕복 = 11 M   계: 26 M

Tuesday, February 14, 2017

오늘은 딸집에서 10 마일(16 키로) 훈련!






Old Bridge 주택가에서!

02/14/17, 화요일, 날씨: 구름, 바람: 3/mph
온도: 22 F (-5.5 C), 거리: 10 M (16 Km)

그제 일요일 내린 우박, 싸래기 눈으로 길이
미끄러워 떡 본 김에 제사 지낸다고 어제는
휴식하고  딸의 호출로 Old Bridge 딸 집으로
내려왔다.
오늘은 춥다.  5시30분 부터 몸풀기로 10 마일
(16키로)달렸다. 어두움은 밝아오는 아침을
고통은 환희를 좌절은 희망을 예고 한다.
오늘의 고된 달리기는 나에게 건강을 줄 것을
의심치 않는다.

딸집 끝 ~ 516 도로 = 2회 왕복 = 10 M(16 Km)


Sunday, February 12, 2017

엉망인 날씨 성조기 펄럭이는 공원에서 40 키로 장거리 완주!






뉴 오버팩 팍에서!
02/12/17, 일요일, 날씨: 진눈깨비, 바람: 9/mph
온도:31 F(-0,5 C),체감:22 F(-5.5 C),거리: 24.8 M

새벽 5시에 일어나 밖을 보니 비가 오는 듯 하다.
비가오든 눈이오든 나는 오늘 장거리를 목표로
했기 때문에 달려야 한다. 달리기 만큼은 꼭 목표
를 세우면 실천하는 것이 내 삶이다.
반바지에 비옷을 입고 장갑을 끼고 밖으로 나왔다.
빗 방울이 떨어지며 생각보다 바람이 불고 춥다.
마주 오는 차량  불빛을 보며 달려서 공원에 도착
성조기 펄럭이는 입구와 중앙을 지나 허허벌판에서
나 홀로 달린다. 비가 우박으로 바뀌며 빰에 부닥쳐
따끔거리고 맞 바람은 허벅지를 얼얼하게 만들고
바닥은 점점 미끄러워져 갔다
그래도 나는 닥아오는 대회 준비를 위해 장거리를
해야한다. 가자! 달리자! 목표를 달성하고 집에 도착
샤워장에 들어가니 손,발, 허벅지가  얼얼하다,
그러나 오늘 기분 짱! 이다.
최악의 날씨에서 장거리 목표 완주를 성공하여서!.

집~ 공원= 1.2 M x 왕복 = 2.4 M
공원 주로=3.2 M x 7 Loops=22.4 M  계: 24.8 M(40 Km)